GIRLS' GENERATION SUPPORT FANSITE

VIDEO

Catch up with Girls' Generation!

TAEYEON, Killing Voice

태연의 킬링보이스를 라이브로! 마음의 준비 단단히하고… 들으시길…

윤아의 So Wonderful Day

뷰티 유튜버로 돌아온 '민영', 구독과 좋아요는 사랑입니다. 영화 '공조2' 비하인드

VOGUE 8PM CONCERT

티파니 영과 함께하는 크리스마스 콘서트. 캐롤 메들리

The SOOTORY

소원 보고 싶었어! 소녀시대 컴백 준비하던 일상들 싹싹 모아왔어요.

Happy SEOHYUN Day

생일 주인공은 내가 할게, 선물은 누가 받아갈래? #해피서현데이

유리한TV

소녀시대 멤버들과 놀토로 바캉스 왔어율. '놀라운 토요일' 비하인드

LIMYOONA Movie 'Confidential Assignment 2: International' Press Conference

2017년 781만 명의 웃음과 마음을 사로잡았던 그 영화! 5년만에 더 강력해져 돌아온 공조 이즈 백! 임윤아가 자신만의 색깔을 입혀 완성해낸 사랑스러운 캐릭터 박민영으로 돌아와 대체 불가한 매력으로 다시 한번 관객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공조2: 인터내셔날', 재미와 액션, 연기까지 모두 잡은 추석 종합선물세트

2017년, 약 780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영화 '공조'의 속편 '공조2: 인터내셔날'이 9월 7일 개봉을 앞두고 8월 30일, 서울시 용산구 용산 아이파크몰 CGV에서 언론 시사회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석훈 감독과 배우 현빈, 유해진, 임윤아, 다니엘 헤니, 진선규가 참석했다.

'공조2: 인터내셔날'은 글로벌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다시 만난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과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그리고 새로 등장한 뉴페이스 FBI '잭(다니엘 헤니)'까지, 각자의 목적으로 뭉친 형사들의 예측 불허 삼각 공조 수사를 그린 영화다. '철령'과 '진태'의 브로맨스는 물론, 푼수 같은 매력의 '민영(임윤아)'이 그려내는 나 홀로 삼각관계, 새롭게 합류한 '잭'과의 티키타카에 빌런으로 등장하는 '장명준(진선규)'의 활약까지. 손끝과 발끝이 짜릿해지는 액션은 물론 속 시원한 사운드까지 웃음은 물론 액션도 아쉬운 구석이 하나도 없는, 추석 종합선물세트 같은 영화였다.





Q. 1편에 이어 다시 호흡을 맞추게 된 소감
(현빈) 1편에서 함께 작업했을 때 그 호흡이 개인적으로 굉장히 좋았다. 이번에 2편을 하면서 역시 너무 좋았었고, 오히려 1편의 호흡들은 다 맞춰진 상태였기 때문에 아이디어를 점점 더 빌드업 시키면서 할 수 있어 좋았다.
(유해진) 1편에서는 배역 대 배역으로 만났다면 2편에는 조금 더 인간 대 인간으로 만난 느낌이다(웃음). 편하고 끈끈함이 느껴졌다.
(임윤아) 1편에 이어서 속편을 촬영해 본 것은 처음인데 또 만나게 되니 더 편하고 명절에 만난 가족 같은 느낌처럼 반가운 느낌이 커서 굉장히 즐겁게 촬영했다.
(다니엘 헤니) 난 1편에 출연하진 않았지만, 너무 재밌게 봐서 조금 긴장도 되고 부담도 됐다. '내 이름은 김삼순' 이후 17년 만에 현빈과 다시 만나게 돼 너무 즐거웠다.

Q. 임윤아는 분위기를 환기시키고, 감초 같은 역할이다. 연기 할 때 어떤 마음으로 임했나
1편의 민영이가 가진 매력을 잘 이어가려고 노력했다. 1편에 이어 2편에서는 상황이나 능력이 조금 달라지고 성장된 모습이 있었던 것 같아서 그런 부분들을 고려하면서 연기했다. 정말 즐겁게 촬영했다.

Q. 현빈, 다니엘 헤니, 임윤아의 삼각관계가 재밌었는데 작업할 때 어땠나
(현빈) 1편에선 잘 느끼지 못했던 감정을 다니엘 헤니가 나타나며 느끼게 돼서 정말 재밌었고, 순간순간 정말 웃긴 것들이 많았다. 조금 서운하기도 하고, 이렇게 빨리 마음이 바뀔 수가 있을까 하는 마음과 함께 연기할 땐 정말 재밌었다. 1편에서는 철령이의 그런 모습을 전혀 볼 수 없었는데 2편에서는 다른 모습을 관객분들께 보여드릴 생각을 하니 재밌게 촬영했던 기억이다.
(다니엘 헤니) 림철령에게 조금 미안한 감정이 많았다. 내가 별 걸 하지 않아도 민영이 너무 리액션을 잘 해줘서 좋았다. 임윤아의 에너지가 정말 좋았고 재밌었다. 나라는 캐릭터로 삼각관계가 나타나 철령이의 다른 모습이 나와 좋았던 것 같다.
(임윤아) 촬영할 때도 굉장히 행복했고, 오늘 영화를 보는데도 두 분이서 나를 두고 견제하는 게 정말 행복하더라(웃음). 잭 덕분에 철령이에게 그런 마음도 받을 수 있고 설레는 부분이 많았던 거 같다. 정말 행복한 업무 환경이었다고 정리할 수 있을 것 같다.

Q. 임윤아는 다니엘 헤니와 현빈 중 누가 더 슬로우 모션으로 보였나. 그리고 유튜버, 클럽씬 등 새로운 도전이 많았는데 어떤 장면이 가장 기억에 남는지
나는 삼각관계를 유지하고 싶기 때문에 누가 더 슬로우 모션으로 보였는지 답하지 않겠다(웃음). 그리고 클럽 장면은 내 멋대로 막춤을 췄다. 유튜버 연기 장면 같은 경우는 '구독과 좋아요는 사랑입니다'를 할 때 어떤 액션이 좋을까 하는 고민이 컸다. 원래는 알림 설정까지 있는 건데 조금 바꿔봤다(웃음).

Q. 1편과 다른 차별화 포인트가 있다면
(이석훈 감독) 그동안 해왔던 영화를 봤다면 어느 정도 아시겠지만, 웃음이 많은 영화를 해왔다. '공조2'를 연출하게 됐을 때 다른 것도 다 잘해야 하겠지만 내가 잘 할 수 있는 것은 코미디라고 생각했다. 1편에선 철령이가 복수심이 있었다면 2편에선 조금 자유로워졌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코미디를 좀 더 강화할 수 있었던 것 같다.

Q. 관객들에게 하고 싶은 말
(진선규) 올 추석 가족들과 극장에서 ‘공조2’와 함께 하는 시간이 많았으면 좋겠다. 감사하다.
(다니엘 헤니) 와주셔서 고맙고, '공조2: 인터내셔날' 모두 잘 즐겨주셨으면 한다. 남녀노소 다 즐길 수 있는 영화다. 여러 번 봐도 좋을 것이다.
(임윤아) 즐겁게 촬영한 만큼 시원한 액션도 있고 웃으면서 볼 수 있는 영화가 된 것 같아 좋다. 추석에 꼭 함께해달라.
(유해진) 오랜만에 극장에서 인사 드리니 반가웠고, 다시 극장으로 발걸음 하는 분들이 많아졌는데 ‘공조2’로 많이 발걸음 해주셨으면 한다.
(현빈) '공조1'을 사랑해주신 분들이 있어 이번 속편이 나올 수 있었다. 조금이나마 더 재밌고 나은 영화를 선보이려고 노력했다. 많은 분들이 올 추석에 가족, 친지, 친구분들과 오셔서 조금이나마 더 풍성한 한가위가 됐으면 한다.
(이석훈 감독) 영화계 활성화에 일조할 수 있는 작품이 되고 싶다. 감사하다.

온 가족이 함께 즐기기에 손색이 없는 현빈, 유해진, 다니엘 헤니, 임윤아 주연의 영화 '공조2: 인터내셔날', 오는 9월 7일 개봉.


✱EDITOR: bntnews, 임재호 기자
✱CREDIT: CJ ENM Movie